곤고한 날에는 생각하라

한 신학자의 인문 고전 읽기

 

 

 

 

 

 

 

 

 

 

 

 

 

 

 

 

 

 

 

김기현 지음

2021년 9월 5일 출간

135*210 / 248쪽 / 14,000원

ISBN 978-89-421-0472-7 (03230)

 

 

 

“성서와 인문 고전을 씨줄과 날줄 삼아 직조해 온 치열한 사유와 실천의 기록!”

김진혁, 백소영, 손성찬, 정한욱, 조영헌, 천종호 추천

 

곤고한 나날을 지나며 삶을 생각하는 당신에게 이 책을 권합니다.

 

 

위기의 한복판에서 곤고한 날을 지나며 삶에 대해 묻고 있다면

우리는 모두 따뜻하고 안락한 날들과 곤핍하고 황무한 날들 사이를 오가며 하루하루를 살아 낸다. 그러나 우리가 삶을 생각하고 고민하며 의문을 품고 질문하는 것은 삶의 무게에 짓눌려 지쳐 있을 때다. ‘나에게 왜 이러한 고난과 위기가 찾아왔을까?’, ‘하나님은 왜 나에게 이런 시기를 지나게 하실까?’, ‘내게 닥친 이 문제를 어떻게 풀어야 할까?’, ‘이 삶에 내게 어떤 의미가 있을까?’ 사랑과 용서, 의심과 믿음, 쉼과 죽음과 같이 개인이 일상에서 고민하는 주제에서 경건함과 종교, 정치 참여와 같은 사회적 관계에서 부딪치는 문제에 이르기까지 우리는 늘 다양한 삶의 주제를 품고 살아간다. 그리고 그런 우리에게는 우리가 고민하는 문제와 주제에 대해 길을 제시해 줄 무언가가 필요하다.

 

성서와 인문 고전에서 삶의 길을 찾다

이 책의 저자 김기현 목사가 곤고한 날을 지나는 그리스도인에게 권하는 것은 바로 ‘읽기’다. 이 책에서 김기현 목사는 ‘인문 고전’을 통해 삶에 관한 다양한 주제를 끄집어낸다. 저자는 플라톤, 칼 마르크스, 자크 데리다, 공자, 심청전에 이르기까지 동서고금을 아우르고, 사상의 경계를 넘나들며, 장르의 벽을 무너뜨리면서 다양한 인문 고전을 소개한다. 이 책에서 소개하는 고전들은 각 장의 주제를 여는 관문이자 삶의 해답에 대한 실마리를 제공한다. 더불어 저자는 모든 책의 기준은 경전, 곧 성경이라고 말한다. 삶의 다양한 주제에 대해 인문 고전이 전하는 해답에는 한계가 있을 터. 저자는 한 사람의 신학자이자 애서가로서 성서를 통해 그 한계를 명쾌하게 뛰어넘는다.

이 책은 단순한 서평집이 아니다. 이 책은 인문 고전을 소개하며 우리의 삶에서 만나는 주제들에 한 발짝 다가갈 수 있게 하며, 저자가 자신의 민낯을 드러내면서까지 고민한 흔적들에 담긴 진솔한 이야기는 깊은 공감을 자아낸다. 책은 곧 타자와의 만남이자 나와의 만남이라고 말하는 저자의 말처럼, 이 책은 우리로 하여금 인문 고전을 통해 나를 만나고, 타자를 만나며, 나아가 세상을 보도록 안내한다.

 

 

“교회라는 공동체적 배경 안에서 성경을 읽고 토론하고 글을 쓰는 방식의 성경 공부를 진행한다면, 그것이 바로 이 책에서 말하는 인문학적 정신과 방법과 일치한다. 일반 고전만이 아니라 기독교 고전과 영성 고전을 읽게 하고, 모든 책의 기준이 되는 경전, 곧 성경을 읽게 하는 것, 성경으로 생각하고 세상을 바라보는 세계관을 습득하게 하는 것, 그 일을 교회가 할 때, 교회는 희망이다.”
_본문에서

 

 

■ 추천사

상식과 교양과 소통이 어느 때보다 중요한 덕목이 된 현대 사회에서, 성경과 더불어 인문 고전을 읽을 때, 우리의 신앙과 삶이 얼마나 풍성하고 맛깔나게 변하는지를 이 책을 통해 직접 경험해 보기를 바란다.

김진혁_ 횃불트리니티신학대학원대학교 조직신학 부교수, 「순전한 그리스도인」 저자

 

오랜만에 참으로 정직하고 치열한 책을 접한다. 김기현 목사의 ‘텍스트 읽기’ 방식에는 자신의 곤고한 날을 깊이 생각한 고전의 저자와, 그 텍스트를 씨름하듯 읽어 낸 이 책의 저자, 그리고 지금 우리가 겪는 곤고함을 읽어 내고 의미화하려 하루하루 치열하게 생각하는 독자의 만남이 직조하듯 엮어 함께 들어 있다.

백소영_ 강남대학교 기독교학과 교수, 「페미니즘과 기독교의 맥락들」 저자

 

이 책은 특별히 제목은 한 번쯤 들어봤을 법한 고전들을 잘 씹고 소화한 글을 내어 놓으며, 기독교적 통찰은 남기고 인문학에 대한 벽은 무너뜨린다. 이 바쁜 시대에 거인을 따라갈 수 없다면, 내민 거인의 어깨 위에 올라타는 것도 지혜일 것이다. 펴서 보라.

손성찬_ 이음숲교회 담임목사, 「묻다 믿다 하다」 저자

 

이 책은 한 신학자가 성서와 인문 고전을 씨줄과 날줄 삼아 일생을 통해 직조해 온 치열한 사유와 실천의 기록인 동시에, 한 애서가가 자신이 접해 온 텍스트와 함께 어떻게 성장해 왔는지 보여 주는 훌륭한 독서론이다. 이 책에 대한 나의 결론은 하나다. “당장 서점에 달려가서 이 책을 사라. 그리고 들어 읽으라”

정한욱_ 국제실명구호단체(사)비전케어 이사, 우리안과 원장

 

따뜻하고 강렬한 동기 부여를 통해, 곤경에 처한 시간을 통과하는 지금 다시금 인문 고전에 도전할 수 있게 해주는 최적의 길라잡이가 등장했다. 좋은 길라잡이는 목표물을 대체하려 하지 않는다. 단숨에 읽히는 이 책은 결국 다시 인문 고전이라는 책을 잡게 할 것이다.

조영헌_ 고려대 역사교육과 교수, 「대운하시대 1415-1784: 중국은 왜 해양 진출을 ‘주저’했는가?」 저자

 

이 소중한 책이 나를 읽어 버렸다. 인문학자로서 인문 고전의 가치를 간결하고도 쉽게 설명하면서, 신학자로서 성경을 통해 고전의 한계를 완성해 나가는 탁월한 전개에 감탄과 존경이 절로 터져 나온다.

천종호_ 부산지방법원 부장판사, 「천종호 판사의 선, 정의, 법」 저자

 

 

■ 저자 소개 | 김기현

김기현 목사는 이사야 50장 4절의 학자와 제자가 되어, 작가와 목사가 되어 말과 글로 주님과 교회, 이웃을 섬기는 비전을 품고 있다.

그리스도인의 믿음과 물음을 성경적 관점과 신학적 통찰, 역사적 현실과 교직하여 찬찬히 짚어 주는, 이해를 추구하는 신앙으로 세상과 소통하는 통로가 되기를 원한다. 그래서 그의 글쓰기는 획일적인 단 하나의 정답을 강요하지 않고, 자기 고백인 동시에 상호 대화를 지향한다. 기독교 세계관, 평화주의, 우리 당대의 질문과 도전에 대해 복음을 증언하는 변증, 성서 이야기를 오늘 우리의 이야기로 풀어내는 글쓰기에 매진하고 있다.

한국외국어대학교를 졸업하고 침례신학대학교 대학원에서 종교 철학과 현대 영미신학을 전공하여 박사학위(Ph. D)를 받았다. 2004년 <복음과 상황>이 주목한 100인의 그리스도인(신학 및 학술분과)에 선정되기도 했다. 현재 로고스서원(www.logosschool.co.kr) 대표이자 로고스교회(구 수정로침례교회) 담임 목사이며, 한국침례신학대학교 겸임교수이다. 가족으로는 아내 이선숙과 아들 희림, 딸 서은이 있다.

저서로는 「공격적 책읽기」, 「공감적 책읽기」(이상 SFC), 「하박국, 고통을 노래하다」(복있는사람), 「모든 사람을 위한 성경 묵상법」(성서유니온선교회), 「부전 자전 고전」(홍성사), 「예배, 인생 최고의 가치」, 「자살은 죄인가요?」, 「내 안의 야곱 DNA」(이상 죠이선교회) 등이 있다.

역서로 레슬리 뉴비긴의 「포스트모던시대의 진리」(IVP), 존 요더의 「제자도, 그리스도인의 정치적 책임」(KAP), 글렌 데이먼의 「중·소형교회 성공 리더십」(대한기독교서회, 공역)이 있다.

 

 

■ 차례

서문_ 읽는다는 것, 그 사랑의 만남

1장 생각한다는 것_ 한나 아렌트의 「예루살렘의 아이히만」 읽기

2장 읽는다는 것_ 성 아우구스티누스의 「그리스도교 교양」 읽기

3장 인문학을 한다는 것_ 얼 쇼리스의 「희망의 인문학」 읽기

4장 경건하다는 것_ 플라톤의 「에우튀프론」 읽기

5장 종교를 가진다는 것_ 칼 마르크스의 「헤겔 법철학 비판 서문」 읽기

6장 정치에 참여한다는 것_ 헨리 데이비드 소로의 「시민 불복종」 읽기

7장 리더가 된다는 것_ 마키아벨리의 「군주론」 읽기

8장 복종한다는 것_ 스탠리 밀그램의 「권위에 대한 복종」 읽기

9장 사랑한다는 것_ 공자의 「논어」 읽기

10장 쉰다는 것_ 폴 라파르그의 「게으를 수 있는 권리」 읽기

11장 죽는다는 것_ 엘리자베스 퀴블러 로스의 「죽음과 죽어 감」 읽기

12장 믿는다는 것_ 키르케고르의 「공포와 전율」 읽기

13장 의심한다는 것_ 데카르트의 「방법서설」 읽기

14장 희생한다는 것_ 「심청전」 읽기

15장 용서한다는 것_ 자크 데리다의 「용서하다」 읽기

저자 후기

 

 

■ 구매처

알라딘_ https://bit.ly/3gOMc9I

교보문고_ https://bit.ly/38veHoy

예스24_ https://bit.ly/2WMPjZ5

인터파크_ https://bit.ly/3DH0gMk

갓피플_ https://bit.ly/3BA6FY4